티스토리 뷰

있음,없음 & 있슴,없슴 올바른 표기는? 

 

평소에 '있음'이라고도 쓰기도 하고 '있슴'이라고 쓰기도 하는 분들이 주변에 있습니다. 과연 어느 것이 옳은 표기법일까요?

 

국어의 어미는 앞말에 받침이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 대부분 결정됩니다 . 앞말의 받침 유무에 따라 결정 되는 예를들면, 대표적인 경우로 '-는다'와 '-ㄴ다'가 있습니다. 받침이 있으면 '는다'(먹는다) 없으면 'ㄴ다'( 간다)로 씁니다. 

 

그렇기 때문에 위 단어는 용언 어간에 명사형 어미가 결합된 어형으로서 이 원칙에 의해 '있음, 없음'이 맞습니다. 명사형어미 또한 앞말의 받침 여부에 따라 '-음'과 '-ㅁ'으로 구분되기 때문입니다.

 

그런데 종종 사람들은 '있음, 없음'을 '있습니다, 없습니다'의 준말로 생각해 '있슴, 없슴'으로 표기하는 경향이 있습니다. 또한 '-읍니다', '-습니다'를 '-습니다'로 통일한 《표준어》제17 항의 규칙을 잘못 이해 '있슴, 없슴'으로 적는 경우입니다.

 

 

종결어미 '-습니다'에서 줄어든 형태라서 종결어미로 기능하는 것은 아닙니다. '-습니다' 형태는 그 준말이 존재하지 않기 때문에 예를들어, '먹습니다  '가 줄어 '먹슴'이 될 수 없습니다. 마찬가지로 '있습니다, 없습니다'도 줄어 '있슴, 없슴'이 될 수 없습니다. '  있음, 없음'은 '있다, 없다'의 준말이 아니라 명사형인 것입니다.

 

 

또 다른 경우로 '있사오니/없사오니'일까, '있아오니, 없아오니'일까?

 

 

있습니다, 없습니다, 먹습니다  <-습니다>

 

있음, 없음, 먹음 <-음>



먹 다 -> 먹음(○), 먹습니다(○), 먹사오니(○)

먹슴(×), 먹읍니다(×), 먹아오니(×) 

 

 
있사오니(○), 없사오니(○), 먹사오니(○)

 

 

얻 다 -> 얻음(○), 얻습니다(○), 얻사오니(○) 

얻슴(×), 얻읍니다(×),  얻아오니(×)



댓글
댓글쓰기 폼